세정가뉴스
[촛점]국세청, 세대출신 1급도 지방청장 1석 건지기도 힘들 듯(!)
[단독]-"행시천하+서오남 초 강세 속...행시38~9회 부산+인천청장 나갈 사람 너무 많아"-[내년 상반기나 가능]
기사입력: 2022/11/14 [16:58] ⓒ ontoday.kr
김현호 선임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文)은 무(武)보다 강(强) 하다는 말(言)은, 역사와 금시초문이 돼 버린 작금의 사정기관에 대한 인사상황 하에서 올 연말 국세청 고공단 국장급 이상 고위직 인사는 행시천하+서오남 전성시대를 벗어나지 못할 전망이 유력시 되고 있다. 비고시+특히 세대출신은 어쩌면, 이번에 지방청장 전무시대를 맞이할 가능성도 결코 배제할 수 없는 가운데, 내년 상반기 이후에나 그 가능성을 찾아야 할지도 모를 인사상황에 처해 있다고 말하면, 지나친 억측일까(!)...      

©온투데이뉴스-김현호 선임기자<=국세청 인사쉽단>

새 정부 들어 검찰발 인사로 대통령실 등을 비롯, 사정기관 국정원, 검찰, 경찰청 등에 이어 국세청의 경우, 올 연말에도 행시출신+서오남 고위 관계자들의 차기 지방청장 2곳(부산+인천) 역시 초 강세를 보일 전망이 유력시 되고 있는 가운데, 세무대학(이하 세대)출신의 낙점+발탁에 따른 안배가 척박한 환경인 것으로 분석되는 암울한 인사 분위기.

 

현재, 행시출신 38~9회의 경우 <아래 참조> 3인이 극강의 피 낙점경쟁과 물밑 그 곳에 오르기 위해 무한 노력과 노심초사는 물론 견마지로를 다 하고 있다는 전언과 분석, 그리고 취재+파악이 되고 있기도 해 치열한 3파전이 중점 전개 되고 있다는 소식.

 

이에 따라 세대출신은 단 1명 장일현 국세청 개인납세국장(66년. 서울. 환일고. 세대5기)의 경우 1급 부산청장은 물론, 인천국세청장도 낙점 받기가 사실상 어려운 인사형국이라는 분석과 전망이 주류를 이루고 있는 분위기 또한 역력.

 

이를 두고 정통 인사통 고위 관계자들은 이구동성으로 "이번에도 세대출신은 지방청장 1석도 건지지 못할 것 같다"고 전제, "다만, 내년 상반기에는 사정이 달라질 가능성이 큰 만큼, 그 때를 희망과 기대해야지 이번에 섣부르게 부산+인천청장 경쟁구도에 나서는 것은 크나큰 우(愚)를 범할 지도 모른다"고 현재의 인사분위기를 이같이 강조하고 나름 의미심장한 분석.

 

그러나 일반공채 출신인 윤종건 중부청 조사3국장은 "상황과 인사행보가 사뭇 다를 가능성을 결코 배제할 수 없다" 면서도, "윤 국장 조차도 워낙 행시출신의 인사행보가 초 극강이어서, 한 템포 쉬어가는 이른 바 서울청 조사국장 또는 다른 지방청장 등의 행보를 보일 수도 없지 않다"고 말해 묘하고 진한 여운을 남기기도.

 

한편 장일현 국장의 경우, 만약 인천청장으로 발탁을 하지 않을 경우 본청(세종청사) 다른 보직국장(국제조세관리관 등)으로 보낼 가능성도 없지 않다고 정통 인사통 사람들은 그런 분석을 하고 있어 장 국장과 윤 국장 2인 66년생 두 국장급의 인사행보 역시 초임의 관심사로 대두되고 있기는 행시출신과 마찬가지 여서 연말 고공단 국장급 이상 인사는 역대급 인사이면서도 행시출신의 초+극강의 인사행보는 지난 1기 때와 견주어 결코 뒤지거나 보탬이 전혀 없을 것으로 분석과 전망.<다음호에 계속> 

 

[행시출신 부산+인천국세청장 유력후보]

-김동일 국세청 징세법무국장...66년. 경남 진주. 진주동명고. 서울대. 행시38회

-송바우 국세청 기획조정관...72년. 전북 정읍. 광주숭일고. 서울대. 행시38회

-정재수 국세청 법인납세국장...68년. 경북 김천. 대구성광고. 서울대. 행시39회

*오호선 국세청 조사국장...69년. 경기 화성. 수원수성고. 서울대. 행시39회

*이동운 서울청 조사1국장...70년. 서울. 현대고. 서울대. 행시37회

*안덕수 서울청 송무국장...70년. 부산. 부산용인고. 고려대. 행시40회

<***위 3인은 부산청장 직행이 위 3인 연령+기수선배 등에 의해 한 템포 늦어질 듯> 

 

 

<정보와 팩트에 충실한, 온투데이뉴스=김현호 선임기자(국세청=인사쉽단)>

()010-5398-5864...1)다음카카오 이메일:hhkim5869@daum.net

@티스토리:국세청 인사쉽단(주소:hyun1186.tistory.com

2)카카오 구글 이메일:a01053985864@gmail.com+(구 국세청 인사초단)

ⓒ on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미지

이미지

PHOTO News
이전
1/35
다음
최근기사 주간베스트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