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사회
지현탁 중소벤처기업부 대변인 임명
인사혁신처, 지현탁 전 한국방송 그룹마케팅총괄국장 정부헤드헌팅으로 발굴
기사입력: 2020/02/10 [07:58]  최종편집: ⓒ ontoday.kr
김현호 선임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개방형 직위인 중소벤처기업부 대변인(국장급)에 홍보·마케팅 분야 민간전문가가 임용됐다.

 

 ○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지현탁 前 한국방송(KBS) 그룹마케팅총괄국장을 정부헤드헌팅으로 발굴해 중소벤처기업부 대변인에 임명했다고 9일 밝혔다.

 

□ 정부헤드헌팅은 공직 경쟁력 강화를 위해 각 부처 요청에 따라 민간 우수인재를 인사혁신처가 직접 조사, 추천하는 맞춤형 인재 발굴 서비스이다. 2015년 7월 제도 도입 이후 현재까지 총 42명의 민간전문가가 임용됐다.

 

 ○ 이는 개방형 직위에 적합한 민간 우수인재를 인사혁신처가 직접 발굴하는 적극적 채용 지원 방식이며, 서비스 지원 범위를 기존 중앙부처에서 지자체, 공공기관으로 확대 추진하고 있다.

 

□ 중소벤처기업부 대변인은 중소벤처기업부 주요 정책의 대국민 소통 강화를 위해 언론과의 소통·협력을 총괄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 지현탁 대변인은 약 26년 간 민간에서 브랜드 전략 수립, 통합 마케팅 캠페인, 빅데이터 기반 홍보 전략 컨설팅 등 다양한 홍보 프로젝트를 기획·총괄한 홍보 전문가다.

 

 ○ 광고기획사의 캠페인 본부장, 빅데이터센터장을 역임하며 정책대상별 적극적인 소통을 통한 맞춤형 홍보 및 체험 중심의 마케팅을 총괄했으며,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최신 트렌드 분석을 활용해 현장감 있는 홍보 정책을 추진한 경험이 풍부하다.

 

 ○ 또한, 방송사의 그룹마케팅총괄국장으로서 다양한 분야의 이해관계자들과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있고, 실시간 여론 분석을 통한 메시지 대응·실행 능력이 탁월하다는 평이다.

 

□ 인사혁신처는 중소벤처기업부의 미디어 협력·소통 기능을 강화하고 국민의 요구를 파악해 맞춤형 홍보 계획을 수립하고 이를 효과적으로 추진해 나갈 적임자로 지현탁 대변인을 발굴했다.

 

□ 지현탁 대변인은 “중소벤처기업부 주요 정책을 국민들에게 올바르게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미디어와의 협력을 강화하고 현장과의 공감대 형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 최관섭 인사혁신처 인재정보기획관은 “정부헤드헌팅을 통해 홍보 분야의 다양한 경험과 탁월한 감각을 지닌 우수한 민간 전문가가 영입된 점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 “인사혁신처는 전문성을 갖춘 우수한 민간인재의 공직 진출이 활발해지도록 정부헤드헌팅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온투데이뉴스-김현호 선임기자>

ⓒ on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