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정가뉴스
[국세청]1급 빅4+2급 빅3...상층부 출신지는!
"1)한승희 국세청장+김현준 서울청장(경기), 2)유재철 중부+김대지 부산청장+이청룡 인천청 개청준비단장(PK), 3)이은항 차장+김형환 광주청장(전남), 4)이동신 대전청장(충북), 5)권순박 대구청장(TK)"-[열정의 리더십 보유...올 상반기 지각변동 예고]
기사입력: 2019/02/13 [07:57]  최종편집: ⓒ ontoday.kr
김현호 선임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승희 국세청장(61년. 경기. 서울대. 행시33회)의 국세청 상층부(지방청장급 이상)는 오는 4.3일과 6월경 상당한 폭의 지각변동 또는 큰 변동없이 평이한 인사이동 등을 놓고 설왕설래(說往說來)와 소문+하마평이 세정가와 국세청 안팎과 정치권+경제계 등지에서 무성한 상황이다. 지금은 안개정국이지만, 행시36회와 비고시 1급, 세대2기 출신 등의 행보+발탁+급부상 여부가 주요 인사요인으로 작용할 전망이기 때문이다.<사진은 국세청 세종청사 입구 표지석+전경>    

© 온투데이뉴스-김현호 선임기자.

 

국세청(청장. 한승희)의 올 화두는 납세자에게 양질(良質)의 납세서비스를 제공함을 모토로 각 기관장은 소통과 배려, 특히 경청 등을 화두로 포용세정 전개가 그 골자임을 공식화 하고 있다.

 

나아가 오는 6.29일 취임 2주년을 맞이하는 *한승희 국세청장(경기. 행시33회)은 탈(脫) 권위시대를 표방하며, 역대 국세청장이 보유했던 상당부분의 권한을 정책과 제도적으로 내려놓은 바 있다. 

 

사실 국세청에서 지방청장을 역임하기란 여간 쉽지 않다. 그 시기에 맞는 타이밍과 관운(官運)이 뒤 따라야 함은 물론이다. 이는 국세청 고위직으로 올라갈수록 선의의 경쟁자 즉, 우수한 인재가 너무 많기 때문이다.

 

국세청은 유수의 간부진(고공단 국장급) 중에서 지방국세청장을 역임하지 못해보고 후진을 위해 용퇴한 사람들도 적지 않음은 이처럼 국세청엔 최고의 엘리트 국세공무원 자원이 풍부하기 때문에서도 비롯된다.<아래 참조>

 

한승희 국세청장을 정점으로 한 국세청 상층부는 현재 1급 빅4와 2급 빅3 체제를 앞두고 있으며, 오는 4.3일자로 신설 개청 예정인 인천국세청과 함께 종전 6곳 지방청에서 7곳 지방청 시대를 구가하게 된다.

 

현재의 지방청장 등 기관장급 가운데 행시출신은 35~6기 까지가 그 정점에 서 있으며, 세대출신 비고시는 2(1)기가 그 정점에 서 있다. 행시출신은 지방청장과 조사국장(특히 1급청) 역임하기가 역시 하늘의 별 따기 만큼이나 어려운 면이 없지 않다.

 

한편 오는 4월과 특히 6월 이같은 상층부엔 적잖은 지각변동이 에고되고 있으며, 이 시기를 정점으로 상층부(지방청장, 본지방청 고공단 국장급 등)도 미래를 위한 포석과 청사진이 한껏 제시될 전망이다.

 

[국세청 상층부 기관장급 프로필 면면]

1)한승희 국세청장...61년. 경기 화성. 고려고. 서울대. 행시33회. 전 서울국세청장

-이은항 차장...66년. 전남 광양. 광주고. 연세대. 행시35회. 전 광주청장

 

2)김현준 서울청장...68년. 경기 화성. 수원 수성고. 서울대. 행시35회. 전 국세청 조사국장

3)유재철 중부청장...66년. 경남 산청. 진주 동명고. 서울대. 행시36회. 전 국세청 법인국장

4)김대지 부산청장...66년. 부산. 내성고. 서울대. 행시36회. 전 서울청 조사1국장

5)이동신 대전청장...67년. 충북 충주. 울산 학성고. 고려대. 행시36회. 전 국세청 자산과세국장

6)김형환 광주청장...63년. 전남 해남. 광주 송원고. 세대2기. 전 국세청 개인납세국장

7)권순박 대구청장...63년. 경북 안동. 안동고. 세대1기. 전 국세청 개인납세국장

*이청룡 인천국세청 개청준비단장...63년. 경남 거제. 배문고. 세대2기. 전 부산청 징송국장

*최상로 국세공무원교육원장(기관장급)...62년. 충남 홍성. 대전 대신고. 연세대. 행시37회. 전 부산청 조사1국장 

 

<정보와 팩트에 충실한, 온투데이뉴스=김현호 선임기자>

()010-5398-5864...이메일:hhkim5869@daum.net

 

 

ⓒ on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