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문화
박선희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대표이사
문체부, 신임대표이사 임기는 3년...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 재직, 한국 클래식 음악시장 발전 일조
기사입력: 2019/01/11 [09:07]  최종편집: ⓒ ontoday.kr
김현호 선임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2019111() 자로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이하 코리안심포니) 대표이사에 박선희(75년생)씨를 임명한다고 밝혔다. 신임 대표이사의 임기는 3년이다.

 

  박선희 신임 대표이사는 금호아시아나문화재단에 재직하며 재단의 중점 사업인 국내 음악영재 발굴 및 클래식 음악 국제교류에 앞장서한국 클래식음악 시장을 발전시키고 관객을 늘리는 데 일조했다는 평을 받고 있는 현장 전문가이다.

 

  특히 베를린 필하모닉’, ‘뉴욕 필하모닉과 같은 세계 정상급 교향악단과 한국의 젊은 음악가의 협연 무대를 기획하는 등 국내의 신진예술가 육성에도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왔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박선희 신임 대표이사는 탁월한 기획력과 업무 추진 능력을 바탕으로 코리안심포니가 국내 대표 교향악단으로서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계기를 만들 적임자이다. 이번 박선희 대표이사 임명을 통해코리안심포니의 경영 혁신뿐만 아니라 인재 양성에도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온투데이뉴스-김현호 선임기자>

ⓒ on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