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정치
광주시, 발달장애인긴급돌봄 시범사업 수행기관 공모
- 만 6∼65세 미만 발달장애인 보호자 긴급상황 발생 때 돌봄 지원

- 올해 3억9000여 만원 지원…4월 3∼10일 접수
기사입력: 2023/03/30 [23:19] ⓒ ontoday.kr
김대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2023년 광주 발달장애인 긴급돌봄시범사업’을 운영할 수행기관을 모집한다.

 

발달장애인 긴급돌봄 시범사업은 지난해 11월 29일 보건복지부에서 발표한 발달장애인 평생돌봄 강화대책의 하나로, 사회적 약자인 발달장애인에 대한 안전하고 두터운 돌봄 지원체계 마련을 위해 올해 시범 추진한다.

 

사업은 만 6세 이상 65세 미만 등록된 발달장애인의 보호자에게 입원, 경조사, 심리적 소진 등 긴급상황이 발생할 경우 발달장애인에게 일시적으로 24시간 돌봄을 지원한다. 1년에 최대 30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수행기관으로 선정되면 이용정원이 8명(남·여 각 4명)인 ‘광주시 발달장애인 긴급돌봄센터’ 1곳을 운영하게 되며, 올해 3억9000여 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된다.

 

신청자격은 공고일 현재 휴·폐업, 업무정지 등 결격사유가 없는 기관으로, 발달장애인 8명을 돌볼 수 있는 시설·인력 기준을 갖추고 있는 발달장애인 대상 서비스 제공 능력 및 경험이 있는 공공·비영리 법인‧단체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관은 4월 3일부터 10일까지 시청 장애인복지과로 방문해 관련 서류를 제출하고, e나라도움 홈페이지(www.gosims.go.kr)에 공모 신청하면 된다..

 

사업수행 기관 적합성, 사업계획 타당성, 예산계획 타당성 등 경험과 전문성 등을 기준으로 선정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선정하게 되며, 4월 중 결과를 통보할 예정이다.

 

류미수 복지건강국장은 “발달장애인들에게 최적의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발달장애인 서비스 제공 경험과 능력이 있는 기관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대혁 기자 hdk0560@hanmail.net

ⓒ on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미지

이미지

PHOTO News
이전
1/38
다음
최근기사 주간베스트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