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권소식
강기정 광주시장, 상가 돌며 물 절약 호소“물이 부족합니다. 물 절약 함께 합시다”
시·자치구 공직자 7500여 명도 상가 3만7600곳 방문 동참 독려
기사입력: 2023/01/18 [05:42] ⓒ ontoday.kr
김대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17일 오후 서구 금호2동 상가 일원을 방문해 시민들에게 가뭄 극복을 위한 홍보물을 나눠 주며 물절약 실천을 독려하고 있다./광주광역시 제공     ©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17일 오후 서구 금호동 상가를 방문해 광주지역 가뭄의 심각성을 알리고 물 절약에 적극 동참해줄 것을 호소했다.

 

강 시장은 물 절약 호소문과 홍보물을 배부하며 “시민들이 지난해 11월부터 물 절약 운동에 참여해 오는 3월 말 고갈될 동복댐 저수량을 6월 초까지 연장시켰다. 그러나 이것으로는 부족하고 아직도 제한급수 위기는 계속되고 있어 공직자들이 상가를 돌며 조금 더 수압을 낮춰달라 호소하고 있다”고 말했다.

 

강 시장은 또 “시민의 물 절약과 함께 광주시는 원활한 수돗물 공급을 위해 영산강 물을 끌어와 공급을 늘리고, 관정 개발과 보성강 댐 물을 동복댐·주암댐으로 가져오는 등 물 공급을 늘리는데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시와 자치구 공직자 7500여 명은 동시다발적으로 97개 행정동을 기준으로 지정된 담당구역 내 상가 3만7600곳을 방문해 물 부족 심각성을 알리며 홍보물품과 수압조정 협조 호소문을 전달했다. 특히, 수압저감 실천이 미흡한 곳에 대해서는 참여를 독려했다. 

 

김대혁 기자 hdk0560@hanmail.net

ⓒ on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미지

이미지

PHOTO News
이전
1/34
다음
최근기사 주간베스트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