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정가뉴스
[국세청=아듀(12.31)]국세청, 10대(大) 인사 핫 잇슈(!)...행시37회 국세청장+서울청장(!)
[단독]-"김창기 국세청장 취임과 인사 역사의 산 증인...강민수 수도 서울국세청장 취임"-[세대10~1기(장권철, 고영일, 안민규) 삼각 축...국세청 본청 과장 입성(!)]~세정협의회 폐지는 오욕과 퇴행+성동, 강남, 분당, 제주세무서장=3급 부이사관 세무서장 탄생(!)
기사입력: 2022/12/31 [09:48] ⓒ ontoday.kr
김현호 선임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0년 반세기 넘게 열정적이고 활발하게 움직여 왔던 세정협의회의 폐지는 국세청 인사역사에 오욕과 퇴행의 역사(다른 사정기관 등과 비유해 볼 때)라 아니 할 수 없다. 그러나 행시37회 출신의 김창기 국세청장의 추임과 수도 서울 강민수 서울국세청장의 대 영전 등은 국세청 상층부 깃수서열의 재정립을 넘어서 기본과 위상이 제대로 선 국세청이라는 점에서 아무리 강조해도 전혀 지나침이 없다. 나아가 1)세대10~1기 3인의 난공불락과도 같은 국세청 본청(세종청사) 과장급 입성, 2)이준희 성동세무서장을 위시로 한, 3급 부이사관 세무서장 4곳(분당, 제주, 강남)의 확대 등은 국세청 인사역사의 진일보 한 한 단면으로 기록되기에 충분하다.  

©온투데이뉴스-김현호 선임기자<=국세청 인사쉽단>

다사다난 했던 2022년 호랑이 해에는 국세청 인사 핫 잇슈 가운데 퇴임과 명퇴예정의 경계선에 서 있었던, 김창기 국세청장의 제25대 복권과 강민수 수도 서울국세청장의 대 영전을 손꼽지 않을 수 없다. 이들 국세청 상층부의 상징인 두 청장은 행시37회 동기생에 다름 아니다.

본지가 선정해 본 국세청 인사 10대 뉴스<아래 참조>는 국세청 집행부의 행시37회 깃수서열 재 정립과 함께 인사상 오욕과 퇴행의 역사인 *세정협의회의 폐지(김대지 전 국세청장 시절)가 없지 않았으며, 반면, 국세청 본청(세종청사) 과장급에 세대10~1기 삼각 축(3인=장권철 세원정보+고영일 소비세+안민규 원천세과장) 등의 입성, 그리고 3급 부이사관 성동세무서장(서장. 이준희), 강남, 분당, 제주서장 등 4곳의 확대 된 점 등이 국세청 인사역사를 새롭게 쓰고 있다.

 

한편 역대 국세청 조사국장 출신 중 손가락에 꼽힐 정도로 현직에서 명퇴(김영기+임경구 전 국장)한 점과 달리 김동일 전 국세청 조사국장(현 국세청 징세법무국장)의 1급 부산청장 영전이 아닌 유임은 향후 국세청 인사의 뜨거운 감자이자 핫 잇슈라 아니 할 수 없다. 그 이유는 행정가 적인 인사 보다는 정치적 관점에서의 인사적 측면이 우세하기 때문이다.<다음호에 계속> 

 

[야듀(!)...국세청 인사역사로 되돌아 보는 국세청 인사 핫 잇슈...10대]

1)제25대 김창기 국세청장 취임...2022. 6.15일자=화려한 행시37회 복권

2)강민수 수도 서울청장 취임(7.11)...대전청장에서 수도 서울청장으로 

3)오욕과 퇴행의 인사역사...세정협의회 폐지(김대지 전 국세청장 시절)

4)국세청 본청(세종청사) 세대 10~1기 과장급 입성...장권철 세원정보, 고영일 소비세과장, 안민규 원천세과장 등 삼각 축=난공불락의 인사장벽 허물다.

5)강남합동청사(서초, 삼성, 역삼세무서장)...최초 3인 서장 동시명퇴

6)새 정부 국세청 조사국장(오호선)+서울청 조사국장 5인=전원 행시출신, 비고시+TK+충청출신 등 전무

7)일반직 국세청 감사관(박해영, 임기2년)...영전 속 개방형 감사관 사실상 폐지

8)국세청 조사국장 출신...김동일 국장~1급 부산국세청장 영전 또 실패(행정가적 인사보다는...정치적 인사에 방첨)

9)성동세무서장(서장. 이준희) 등...분당, 제주, 강남세무서장 등 4대 3급 세무서장 탄생

10)서울청 조사1국장에서...첫 인천국세청장(민주원) 취임=수 많은 인사행보 암시

 

 

<정보와 팩트에 충실한, 온투데이뉴스=김현호 선임기자(국세청=인사쉽단)>

()010-5398-5864...1)다음카카오 이메일:hhkim5869@daum.net

@티스토리:국세청 인사쉽단(주소:hyun1186.tistory.com

2)카카오 구글 이메일:a01053985864@gmail.com+(구 국세청 인사초단)

ⓒ on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미지

이미지

PHOTO News
이전
1/35
다음
최근기사 주간베스트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