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경제
에너지
한전KDN, 전용회선 보안통신장비 시장 개척위한 업무협약 체결
- 광통신 장비 전문업체인 코위버와 함께 솔루션 개발 및 사업기반 조성 적극 추진
기사입력: 2022/10/19 [19:45] ⓒ ontoday.kr
김대혁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한전KDN(사장 김장현)이 코위버(사장 이광우)와 서울 소재 코위버 사옥에서 “통신망의 안전성을 높이는 보안기술의 적용”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한전KDN(사장 김장현)이 코위버(사장 이광우)와 서울 소재 코위버 사옥에서 “통신망의 안전성을 높이는 보안기술의 적용”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한전KDN과 코위버의 협약은 공공‧민간 전력산업 현장에 양사의 특화된 전용회선 보안장비 시장을 공동 개척하고자 진행되었다.

 

김종선 한전KDN 전력ICT기술원장과 이광우 코위버사장 및 실무진들이 참석하여 진행된 협약은 ▲전용 회선용 보안장비 개발 및 고도화 ▲KCMVP(Korea Cryptographic Module. Validation Program, 암호모듈 검증) 인증된 KDN 암호화 모듈(e-Power Crypto) 적용 확대 및 사업화 ▲자자체 및 금융 등 新시장 개척을 위한 마케팅 역무 공조 ▲차세대 암호 기술(양자 암호 등) 공동개발 ▲제품 신뢰성 확보를 위한 공인인증시험의 공동 대응 등 5개 분야이다. 

 

특히, 보안장비 개발 및 암호모듈 이용에 대해선 우선순위를 두고 진행할 것을 상호간 약속을 하였으며, 협약을 통해 높은 안전성을 요구하는 중요 통신망에 보안기술을 적용한 안전한 대한민국 건설에 민간기업과 공기업의 상생협력 모델 구축을 모색하고 있다.

 

협약에 참석한 이광우 코위버 사장은 “외산기업 위주의 국내 통신 시장에 다양한 제품군으로 국내 고객의 요구에 부응해왔던 코위버는 이번 업무협약에 거는 기대가 크다”면서 “전력ICT 전문기업인 한전KDN과 함께 제품 수준 향상과 새로운 시장 확대를 이룰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종선 한전KDN 전력ICT기술원장은 “통신장비 국산화를 선도해 온 코위버의 기술력과 한전KDN의 전력계통에서 축적된 경험의 결합으로 에너지 디지털 대전환의 보안을 책임지는 역할은 매우 중요하다”며 “검증된 통신 암호화 기술과 장비 기술의 결합을 통해 공공기관과 민간기업의 상생협력으로 국민을 위한 사회적가치에 최선을 다하는 모범적 사례가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하였다.

 

한편, 한전KDN은 자체 개발한 ‘ePower Crypto’로 지난해 국정원 암호모듈 검증 추가 인증을 획득하고, 객체지향 암호모듈 및 양자 암호기술 개발 연구 등 지속적인 암호화 연구개발에 집중하며 미래 보안환경에 대한 선제적 대응에 노력하고 있다.

 

김대혁 기자 hdk0560@hanmail.net

ⓒ on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기사 주간베스트 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